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조회 수 708 추천 수 9 댓글 1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독일에 온지 벌써 18일째 이네요.
독일 소식이 궁금하신 몇몇 오덕 분들을 위해 소식 전합니다.
일단 독일도 상당히 덥습니다만. 집이나 그늘에 들어와 있으면 쌀쌀한 느낌이 들정도 입니다.
설겆이 하려고 물을 틀면 계곡물 만큼이나. 손이 시렵습니다. = =;
전 침대와는 맞지 않아서. 바닥에다 이불깔고 자려고 시도해 보았습니다만. 새벽에 너무 추워서 깼습니다. ( 입돌아 갈뻔 )
몇일전 sehsucht.de 라고 나름 독일에서 큰? 회사에 이력서를 살며시 넣어 보았습니다만.
영어도 안되고, 독일어도 안되니..역시나 까이더군요? ㅋㅋ 무려 인턴으로 지원했는데 말이죠. ㅎㅎㅎㅎ
 

아.. 영어나. 독일어 없이는 이거 안되겠구나? 라고라고 생각하고 지금은..!
열심히 어학원에 열중하고 있습니다.
나름 글로벌한 각국의 인재들과 샬라샬라.. 얼마 안되는 독어와 영어를 섞어가며 재밌게 수업받고 있어요.

독일에와 빈둥빈둥 백수생활하고 있으니. 크게 느끼는 건 없지만.
일단 공기 하나만큼은 크...정말 산뜻합니다.
제가 기관지가 별로 좋지 않아서. 한국에서는 미세먼지 있는 날은 눈뜨자 마자. 컥..!! 하거든요.
공기 Sehr Gut!!

서민물가는 다들 아시다시피 싸지만. 월세때문에.. ㅋㅋ 그게 그거예요.

여러분들이 진짜 궁금해하시는 독일의 영상 시장에 대해서는 저도 계속 조사중이고.
현지에 계시는 한인분들께 여러가지 사정에 대해서 듣고 있습니다.

일단 인터넷에 나와있는 정보처럼.

독일은 노령화에 접어든지, 한참 되었고. 그래서 젊은 인력을 많이 수용하는 정책을 펼치고 있습니다.
특히 소위 전문가라고 불리우는 사람들에 대해선 굉장히 관대한. 비자정책과 대우를 하고있는데요.
독일에서 100% 취업할수 있는 직종은 [ 간호사 ] 입니당. ㅋㅋ

영상해서 뭐하게요?~ ㅎㅎ
한국에서 간호 학원 몇개월 배우고, 독일어 어학원 B1정도 따고 오셔서. 독일에 아우스빌둥(학교 + 실습 )신청해서
오면 남자든 성별이 어떻든 100% 취업됩니당!! ㅎ

그외로는 다른 노동집약적인 잡은 제외하고 본론으로 오자면.
IT 업계의 전문가들을 굉장히 우호적으로 받아드리고 있는데요.
제가 확인한 바로는 "프로그래머"는 약간의 영어소통만 되면. 취업비자를 받는데 . 굉장히 유리한 직종입니다.

한국에서 디자인( 컴퓨터로하는 모든, 영상포함) 직종이 IT냐? 아니냐? 이게 참 정의가 애매한데.
한국에서는 디자인 직종 IT로 안들어 가잖아요? ㅋㅋ 걍 노가다지..
독일에서는 디자이너도 IT쪽에 반 걸쳐있는 분위기 같습니다.

하여. 비자를 신청할때. 좀 까다로운 조항들이 있는데.
난민을 제외하고 독일의 가치관은.
외국의 좋은 인재를 받아드린다. 전문가들 ( 의사, 변호사, 엔지니어, 프로그래머, 디자인 기타 등등 )에게는 
비자 발급시 특별 조항이 있는 것으로 파악됩니다. ( 그외 이상한 애들은 발들여 놓지 마라.. 이거죠 )

독일의 영상시장에 대해서 조사하고 있는데요.
의외로 굉장히 많은 업체가 존재하며. 그 지역은 주로 베를린, 함부어크, 뮨헨 그외 짜잘스러운 곳들
우리나라에 비교하면. 영상 디자인 업체들이 대부분 서울 그것도 강남일대에 거의 자리잡고
나머지 지역들은 거의 전무하다 시피 있잖습니까?
그러니까. 쉽게 말하자면. 한국에 비해. 각 도시에 골고루 퍼져 있어.
디자인 직종 업체는 대략 2~ 4배 정도는 많은 것으로 파악됩니다.

제가 있는 베를린에 디자인 관련 영상 업체들이 많이 포진해 있는데요.
한국에서 떠나오면서 여러가지 걱정거리 중에. 하나가 근무시간 이였어요.
과연 한국 디자인(영상) 시장 처럼. 밥먹듯이 야근하고 철야하고 그런다면.
제게 있어선. 독일이란 곳이. 걍 공기좋고, 애들 키우기 좋은 곳 외에 별 매리트가 없는 곳이 되어 버리겠죠.

아직 100% 정확한 정보는 아니지만.
독일의 경우 노동법이 가장 강력하기로 소문난 나라답게. 한국처럼 무섭게 일정이 짜여져있지는 않은것 같습니다.
일부 업무가 "플렉시블" 하다라는 조항이 붙은 회사들도 있지만. 한국처럼
오늘 야근해도. 내일 출근시간 지켜.. 라기 보단.
확실히 휴가나 월차로 계산되어져서 나오니까. 일부러 농땡이 치고. 야근해서. 휴가기간 늘리는 훌륭한 인재들도 있는가 봅니다.
독일의 경우 보통 한달을 휴가로 소비하게 되는데. 위의 사항같은 것을 꼼꼼히 모아모아서.
두달정도 휴가를 가는 분들도 상당수 있다고 하며, 일년간 병가를 15일 정도를 쓸수 있는데.
걍 안아퍼도 아프다고, 회사 째는 "지니어스" 분들도 꽤 있으시다 합니다.
그래서 이것저것 스마트하게 일정을 짜서. 일년에 3개월 쉬는 분들도 있다는 전설이 있어요.

암튼 정보에 불과하니. 이건 차차 제가 직접 취업을 한다음에 업계소식을 정확히 전달하겠습니다.

일단 먹고 사는 것에대한 것은 어느나라 국민이건 다 힘들겠지만.
이곳에서 40년 ~ 50년 사신 인생 선배분들의 조언을 빌리자면.
" 여기가 사람 사는데는 제일 좋을껄? "
" 아왜. 혼자왔어. 가족들 다 데려오지 않고. "
" 환경좋지. 애들교육 최고지. 베를린은 중국보단 물가가 싸다니까!! "

마침 베를린교회 예배를 참석하게 되었는데.
30 중반으로 보이는 가장과 아내 그리고 4살 5살 딸둘을 데리고 오셨길래.
대화를 나누었습니다.

걍 다니던 직장 때려치고. 전셋값 빼서 무작정 왔다고 합니다.

한국에서 프로그래머 였는데.
진짜 한국에서의 삶은 지긋지긋 했다고...해요.

아..자꾸 이야기가 삼천포로 빠집니다.

제가 원래 그럽니다. ㅋㅋ

아자아자 취업 화이팅.

아..길게 쓰다보니. 배가 고파졌어요. = =;;


 

  • ?
    몽타주 2018.07.26 15:03
    소식 감사합니다, 도전기를 읽는 것만으로도 뭔가 가슴이 벅차오르네요 ㅋㅋ
  • ?
    .피. 2018.07.28 00:06
    막 벅차오르셔서 혈압 높아지시면 어떻하실려고.
    전에 혈압 높다고 하지 않으셨어요?

    저도 제 미래가 두근거려요. ㅎㅎ
  • ?
    에드워드 2018.07.26 15:30
    베를린 핫하네요!! 읽고 나니 저도 무작정 가고 싶습니다!! ㅇㅂㅇ乃
  • ?
    .피. 2018.07.28 00:08
    베를린 정말 핫하죠.. 전 몰랐는데.
    디자인, 예술가의 도시라는데. 거리에는 온통 낙서고. 아직까지는 잘 모르겠어요.

    이번주에 독일어 학원 끊으세요.

    무조건

    굿텐탁 부터 시작입니다. ㅎㅎ
  • profile
    테세락 2018.07.27 12:20
    좋은소식감사합니다 ㅎㅎ
  • profile
    미_ 2018.07.27 14:58

    그리운 피님!! 독일에서도 건강 챙기시구요~!! 피님의 앞길 기도하고 응원하겠습니다~!^^

  • ?
    .피. 2018.07.28 00:10
    그러게 저 떠나기전에 오셨어야죠. ㅋㅋ
    붙잡았어도 갔을 겁니다. ㅎㅎ

    제가 빵순이 인데. 원없이 아침,점심,저녁으로 빵 먹고 있습니다.
    김치를 보내주세요!!
  • profile
    아트팬 2018.07.27 23:23
    독일인 되시는 겁니까?... 건강찾아 가신거면 좀 더 튼튼한삶 되시길 기원해 봅니다~^^;;
  • ?
    .피. 2018.07.28 00:11
    믿기 힘드시겠지만. 계시를 받고 갔습니다.
    이건 ... 비밀이예요. ㅋㅋ
  • profile
    라파스터 2018.07.28 17:49
    선구자가 되어주세요.... 수고해주시는 당신에게 갇블레슈~!
  • ?
    심토지 2018.07.30 21:53
    이야기 넘 잼있습니다 3편도 기대합니다
  • profile
    아모리 2018.08.03 10:40
    앗 독일로 가셧군여 아구
    인사도 못드렷는데 지금 알게 되었네여
    독일 공기가 좋다니 다행이네여 여기는 거의뭐 헉헉 ㅋㅋ
    독일에서도 건강하시고 취업 화이팅입니다!!
    간호사 뭔가 땡기네요 ㅋㅋ
  • ?
    .피. 2018.08.03 22:54
    ..
    ..
    아기는 잘 크죠?
    전에 셀룰러 꺼놨다가.. 어느날 켜보니.
    따님사진 보냈던게. 늦게 도착하더라고요. 메세지 보냈는데. 보셨어요?
    ㅎㅎ
    삶의 활력을 주죠? 아이가?
    ..
  • profile
    김그륜 2018.08.08 12:09
    오 현지특파원처럼 좋은 정보들과 비교될수 있는 내용들이 생생히 전달되서좋네요.
    일단 무엇보다 여건에 대한 보장이 어떻게 진행되고 있고, 한국에서도 어떻게 나아가야할지 좋은 정보들 많이 공유해주셨으면합니다 !

자유게시판

Free Board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자유 [글타래]3D입문자에게 하고싶은 이야기~ 23 4번타자마동팔 2012.09.07 407300
공지 공지 서로간에 상처가 되는 말은 자제를 부탁 드립니다. 13 file 최고관리자 2012.06.19 416026
공지 가입인사 가입양식 최고관리자 2012.06.15 5298
공지 공지 동영상 올릴때 주의 사항! (iframe방식만 사용) vimeo/유튜브 첨부시 코드사용 안내 7 file 정석 2011.09.29 389483
» 자유 시포디 아카데미 P입니다. 독일이예요. -2 14 .피. 2018.07.26 708
1979 자유 RH Character Tools : 믹사모 오토리깅 캐릭터를 위한 컨트롤러 오토셋업 툴을 소개드립니다. ^^ 당근주스 2018.07.23 385
1978 자유 [공동구매] Cinema 4D 한국 튜토리얼 강좌(캐릭터, 지브러시) 18 file 스펜서 2018.07.04 1905
1977 자유 작업을 위한 데스크탑 + 모니터 + 키보드 set 내놓습니다 file PVMart 2018.07.02 575
1976 자유 octane이 프리로 풀린다는것 같던데. 사실일까요.. 2 file 뉴트러블지나 2018.06.28 948
1975 자유 시포디 전용 키보드 공동구매 설문조사입니다. 12 스펜서 2018.05.18 1063
1974 자유 종이도면을 c4d로 만들려고 합니다. 첨부한 그림과 같이 만들어주는 방법이 궁금합니다. 1 file 으라체체초천사 2018.05.18 509
1973 자유 색감을 원색 그대로 보여주는 모니터 추천 부탁 합니다! 5 박준모 2018.05.08 725
1972 자유 아이맥과 egpu 관련해서 질문드립니다! 2 누기온 2018.05.02 573
1971 자유 시포디 학원과 독학중 고민중입니다.ㅠ 4 박고은 2018.04.28 916
1970 자유 게시글 작성할때 비메오 임베딩 하는 방법 알려주실수 있는 분 있을까요ㅜㅜ ? 박준모 2018.04.26 174
1969 자유 C4D로 카툰렌더링 시도해보는건 괜찮을까요 3 식각 2018.04.25 872
1968 자유 [단편애니메이션] 빅 피쉬 - BIG FISH 3 [길동] 2018.04.16 447
1967 자유 200만원으로 컴퓨터 업그레이드 조언 부탁드립니다. 2 규민 2018.04.11 560
1966 자유 터보스퀴드에서 모델링이나 다른 컨텐츠 판매해보신분 계신가요? 돈가스정식 2018.04.06 285
1965 자유 안녕하세요! 컴퓨터 견적 봐주시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그래픽카드) 4 file 박민수 2018.03.28 673
1964 자유 제안) 등급제 시도 7 구름위두루미 2018.03.22 333
1963 자유 cinema4d r19 studio에 대해 문의드립니다. 4 돈가스정식 2018.02.23 455
1962 자유 Radeon ProRender 강의 좀 부탁드립니다 2 사랑하늘 2018.02.18 383
1961 자유 안녕하세요~ 캐릭터 모델링과 애니메이팅을 배울 수 있는 학원을 찾고 있습니다. 3 카멜 2018.02.12 43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 Next
/ 100